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산방산 영산암문승필 거사의 제주사찰사경

 

멀리서 보면 커다란 코끼리처럼 보이는 영산 산방산에 이르면 만날 수 있는 산방산 영산암(주지 정륜 스님). 영산암 절 입구에 서서 산방산을 바라다보면 마치 관세음보살님이 굽어보시는 듯한 바위가 마음을 사로잡는다. 
 

제주불교신문  jejubulgy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불교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