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정방사 불자 노래자랑 무대로부처님오신날 기쁘게 회향

정모시천의 물소리가 더욱 청아하게 들리는 부처님오신날 정방사는 많은 불자들과 시민들이 찾아와 참배하고 부처님오신날을 함께 기뻐했다. 
갖은 나물무침을 얹고 새콤달콤한 양념장을 뿌린 비빔밥 공양과 모두에게 나눠주는 떡공양은 부처님오신날이 모두의 잔칫날임을 알게 했다. 
해질 무렵 불자들이 밝힌 등에 불을 켜면서 주지 혜일 스님의 정성스런 축원이 이어졌다. 
“부처님 정말 고맙습니다. 항상 부처님을 따르고 부처님처럼 살고자 노력하는 불자가 되겠습니다.”


한 사람 한 사람의 이름이 불리울 때마다 불자들의 마음도 부처님오신날의 연등처럼 환하게 밝아졌다.
이어서 정방사 불자들이 모두 한 자리에 모여 즐거운 노래자랑 무대가 마련됐다. 불자 가수 윤정 씨가 진행하는 무대라 더욱 흥을 돋았다. 

김은희 기자  gimya@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