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문강사 전야제로 환하게 등불 밝혀다양한 체험코너도 마련해 발길 붙들어

“관세음보살 관세음보살 관세음보살…….”
날마다 주경야선에 전념하면서 관세음보살 정근을 해오던 대한불교 천태종 제주교구 문강사 불자들이 이번에는 부처님오신날을 맞이해 지역주민들과 불자들을 위해 전야제를 정성껏 준비했다. 
갖은 나물을 무쳐서 마련한 건강 공양은 물론 연잎차와 보이차 등을 맛볼 수 있는 다도체험, 아름다운 연꽃 한 송이를 피울 수 있는 연꽃만들기체험프로그램까지 다양한 참여코너를 마련해 사찰을 찾은 불자들의 마음을 넉넉하게 해주었다. 


게다가 신도들이 참여한 노래자랑 무대가 마련돼 한바탕 웃음보따리가 터지는 시간도 가졌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이곳에 참배를 온 한 불자가 “연못을 중심으로 해서 화려하게 장엄된 등불이 참으로 예쁘다”면서 “문강사 불자들이 한결같이 정성스럽게 부처님오신날을 준비해서 꼭 들르게 된다”고 말했다. 

제주불교신문  jejubulgyo@hanmail.net

<저작권자 © 제주불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불교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