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812건)
“일심으로 독송하니 마음 맑아져”
태고종 제주교구 신도회 합동 포살법회지난 10일… 진철 스님 계사로 모셔 “보살계를 지니는 것은 가난한 자는 보배를 얻은 ...
김은희 기자  |  2018-06-14 14:42
라인
“좋은 인연이어서 함께 정진하자”
제주불교문화대학 16기(회장 윤창완)가 지난 9일 오등선원에서 정진법회를 갖고 불심과 우의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정진법회에는 ...
김은희 기자  |  2018-06-14 14:41
라인
“삼귀의와 오계로 삶의 지침 삼아”
신제주불교대학 보리왓 재학생 161명이 수계를 받는 의식이 지난 9일 선림사 금강계단에서 마련됐다. 108배로 몸과 마음의 때를 벗겨내...
김은희 기자  |  2018-06-14 14:34
라인
“무심한 그 마음이 바로 도입니다”
무술년 하안거 결제가 돌아왔습니다. 그래서인지 오늘 무심도인으로 사시다 가신 법정 스님의 사자후가 더욱 사무칩니다. 스님은 도를 이루려...
제주불교신문  |  2018-05-30 13:54
라인
변견 때문에 해탈하지 못했습니다
불기 2562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눈 푸른 납자로 한 생애를 살다가 깨우치신 성철 큰 스님이 그리워집니다. 성철 스님은 백일 법문에서...
제주불교신문  |  2018-05-24 16:52
라인
나옹왕사②
불문에 귀의하는 한 젊은이와 노신사가 나눈 문답에서는 상식을 초월한 선기가 번뜩인다. 요연 선사가 물었다. “그대는 왜 머리를 깎았는가?”“이 미혹의 세계에서 벗어나 중생을 이롭게 하기 위해섭니다. 제게 바른 길을 ...
제주불교신문  |  2018-05-03 14:04
라인
우리 역사 속에서 만난 선지식 - 나옹왕사①
스님은 법명을 혜근, 처음 이름을 원혜라 했으며 법호를 나옹, 머무는 곳을 강월헌이라 불렀다. 성씨는 아씨로 경북 영덕군 영해 사람이다. 아버지는 선관서령 벼슬을 지낸 아서구이며 어머니는 정씨이다. 하루는 어머니의 ...
제주불교신문  |  2018-04-18 11:50
라인
부암스님 浮庵大師
스님의 법명은 운묵이고 자는 무기이며 법호는 부암이다. 만덕산 백련사로 출가해 불인정조 국사에게 머리를 깎고 스님이 되었다. 국사에게 불도의 심오한 뜻을 배운 뒤 승과에 응시해 최상급인 상상과에 합격했다. 굴암의 주...
제주불교신문  |  2018-04-04 14:42
라인
불교상식 우리역사속에서 만난 선지식
스님의 법명은 천책이고 자는 천인, 별호는 내원당이며 속성은 신 씨이다. 대대로 나라에 혁혁한 공훈을 세운 경상卿相들이 많이 배출된 집 자손으로 20세 때 과거에 급제했다. 그는 아름답고 빛나는 문장으로 당시 이름을...
제주불교신문  |  2018-03-21 11:10
라인
“해마다 좋은 해요, 날마다 좋은 날”
곧 무술년 설날이다. 불자들은 어떤 마음으로 설날을 맞이하면 좋을까. 이번 주 사자후에서는 무엇보다 인생의 참뜻을 알기 위해 앞으로 나...
제주불교신문  |  2018-02-07 11:14
라인
해치려는 이를 위해 축원하라
무술년 새해의 달력이 한 장 넘어가면서 이제 곧 설입니다. 일가친척들이 한데 모여 새해에도 건강하고 행복하기를 바라는 덕담을 나눌 것입...
제주불교신문  |  2018-01-31 11:25
라인
불교상식 우리역사속에서 만난 선지식
대성은 장성하자 효행이 청렴하고 밝은 인품이 독특한 것으로 세상에 알려졌다. 성덕왕 때 총관이 되고 효성왕을 지나 경덕왕 시절에 이르러 대광보국숭록대부가 됐다. 당시 나이는 49세였다. 하루는 토함산으로 사냥을 나가...
제주불교신문  |  2018-01-31 11:17
라인
부처의 눈에는 부처가 보인다
육안으로 보이지 않은 상천세계에는 부처님과 불보살님께서 진리를 설하고 계신다. 사바세계는 중생들과 하천세계가 머물며 제각기 활동하며 살아간다.태생, 난생, 습생, 화생들은 머나먼 과거의 긴 세월 속에서 여러 가지 갖...
제주불교신문  |  2018-01-17 14:30
라인
스트레스를 대처하는 현대인의 선택
릴리드 실바 교수가 제안하는 불교적으로 스트레스를 푸는 방법은 다소 고전적인 듯 보이지만 그만큼 타당성이 있어 보인다. 오계를 지키면서...
제주불교신문  |  2018-01-17 14:28
라인
불교상식 우리역사속에서 만난 선지식
김대성은 경주 모량리 사람으로 신라 신문왕 때의 인물이다. 집이 가난하여 복안의 집에 가서 품팔이를 해 그 집에서 얻은 밭 몇 이랑으로 입고 먹는 밑천을 삼았다. 그때 점개라는 스님이 흥륜사에 육륜회 법회를 베풀기 ...
제주불교신문  |  2018-01-17 14:01
라인
“처처에서 최상의 선지식을 발견해야”
부처님의 진리를 알고자 하는 불자들은‘누가 나의 선지식인가’를 스스로에게 묻곤한다. 부처님은 그러한 대답으로 진리의 법을 알려주는 이가...
제주불교신문  |  2018-01-10 14:13
라인
“반야지혜로 본다는 것...”
8일…동선 스님 법문 아미타불 염불도량 무주선원(주지 본연 스님)이 지난 8일 3백일 기도 회향과 4차 백일기도 입재 법회...
제주불교신문  |  2018-01-10 13:17
라인
“하마터면 큰일 날 뻔 했습니다” <법정스님>
무술년 새해를 맞아 불자들은 어떤 마음가짐으로 살아가야 할까요? 이번 호 사자후에서는 법정 스님이 전해주신 감로법문을 통해 모든 것은 ...
제주불교신문  |  2018-01-04 12:50
라인
스님의 친필 노트, 해인사 장경판전 수다라장 연상
묵담대종사문도회(대표 수열 스님)는 11월 28일 출판 봉정식 및 학술대회를 춘강대강당서 개최했다. 이날 16명의 학자들이 묵담 대종...
제주불교신문  |  2018-01-04 12:13
라인
[불교상식] 우리역사속에서 만난 선지식 <8>
무염의 속성은 김씨이고 아버지는 범청, 할아버지는 주천으로서 무열왕 9세손이며 달마조사 10대 법손이다. 어머니가 하루는 꿈에 긴 팔이 하늘에서 드리워져 연꽃을 건네주는 태몽을 꾸고 무염을 낳았다고 한다. 어려서부터...
제주불교신문  |  2018-01-04 12:08
Back to Top